메뉴 건너뛰기

구티스쿨쩜넷

열정교사 구쌤의 학교이야기

구쌤이 쌤이 되기도 전인 2004년. 까까머리 중3때부터 써오던 일기를 모아온 것입니다.

2012년 7월 20일부터는 이관 작업을 하여 교단 일기 외에 구쌤이 사는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닉네임이 달라도 '구서준', '그시간이후' 모두 구쌤 맞습니다.

기존 디자인이 검은색 어두침침한 디자인이었고, 그에 맞춰서 색깔을 넣었기 때문에

과거의 글들은 가독성이 떨어질 수도 있습니다.

확인해보니, 데이터 이관 작업을 하면서 짤려나간 글들도 있습니다.

과거의 글들은 그냥 구쌤이 어떤 삶을 살았고, 그때 어떤 생각을 했는 지만 참고해주시고..^^

2012년 7월 이후로는 구쌤이 살아가는 모습을 봐주시면 되겠습니다 ^^

KakaoTalk_20190716_205927510.jpg

 

긴 이집트 여행 기간동안 매번 좋은 호텔에서 묵을 수는 없었지요.

 

자는 곳의 비용을 아끼고 아끼면서 며칠 정도는 그래도 호텔에서 묵자! 하고 계획을 하고 나왔는데

 

막상 이집트에 와서 시끄럽고, 좁은 숙소에서 지내는 생활을 열흘 넘게 하고,

 

매 일정 마다 강행군을 펼치다보니 저희 커플은 조금씩 지켜갔답니다.

 

그랬다가, 드디어! 호텔로 들어갔습니다.

 

룩소르에 있는 힐튼호텔에서 하룻밤을 보냈거든요.

 

5성급 호텔이지만 이집트에서는 가격이 저렴한 편입니다.

 

1박에 5~6만원 대이니까 가볼만 하지요? ^^

 

저희 커플은 힐튼 호텔을 선호하는 편인데, 그 이유는 우선 모리셔스에서 인연이 닿아서랍니다.

 

신혼여행으로 모리셔스 힐튼에서 묵었는데 가격이며 서비스며 만족스러웠거든요.

 

또 힐튼은 마일리지 제도가 있어서 힐튼에서 어느 정도 묵어서 포인트가 쌓이면 1박정도는 무료로 묵을 수도 있답니다.

 

그렇게 하여 다음 후루가다에서는 무료로 잘 수 있었습니다.

 

어쨌든, 룩소르 힐튼 사진 몇 장을 나눕니다.

 

20190107_154153.jpg

 

입구는 생각보다 허접했습니다. 그렇지만 내부는 역시 아름다웠어요.

 

20190107_154229.jpg

 

새해가 밝은 지 얼마 되지 않았기에 아직 새해 관련 인테리어가 있었습니다.

 

20190107_155036.jpg

 

체크인을 하면서 잠시 대기하고 있는데 로비가 정말 근사하더라고요.

 

나일강이 보이는 전망 카페도 있었고,

 

20190107_155114.jpg

 

호텔 내부의 수영장도 상당히 분위기가 있어보였습니다.

 

이 호텔의 수영장은 다음날 아침에 이용했습니다.ㅋㅋ

 

20190107_155207_667.jpg

 

방에 들어가지도 않았는데 벌써부터 마음에 휴식이 옵니다.

 

20190107_160327.jpg

 

방은 뭐 말할 것도 없더라고요. 넓고, 침대 푹신하고,

 

TV도 있고...(물론 아무 말도 알아들을 수는 없지만...ㅋㅋ)

 

그리고 와이파이도 잘 되어서 정말 만족스러웠습니다.

 

20190107_160342.jpg

 

조금 쉬다가 저녁을 먹으러 나왔습니다.

 

여러 가게들이 있는데 조금 둘러보다가, 스테이크를 하는 야외 식당으로 왔습니다.

 

 

 

마침 2인 세트 구성이 있었던 가게에서 그 메뉴를 시켰던 것 같습니다.

 

20190107_193527_246.jpg

 

와인과 맥주도 한 잔씩 시켜서 잔도 부딪혀 봤습니다.

 

20190107_193937.jpg

 

20190107_200152.jpg

 

20190107_200200.jpg

 

저는 워낙 닭요리를 좋아하기에 치킨 스테이크와 감자튀김을 시켰고요,

 

아내는 생선살을 구운 리조또? 라자냐? 를 시켰습니다.

 

역시..ㅠㅠㅠ 매우 맛있었답니다.

 

이렇게 먹은 한끼 식사가 4~5만원대였던 것 같습니다.

 

적지 않은 가격이지만, 사실 한국에서 5성 호텔의 음식을 먹으려면(음료까지) 4~5만원으로는 택도 없잖아요.

 

그래서 아주 만족스러웠답니다.

 

약간 쌀쌀했지만 분위기가 좋아 그렇게 저녁을 마치고 호텔을 이모저모 더 구경하다 숙소로 들어와서 잠을 청했습니다.

첨부
구쌤

안녕하세요..^^*

아이들과 항상 행복하고 싶은 초보교사 구쌤입니다 ..!

0 댓글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목록

Page 2 / 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87

이집트여행기 #38. 알 미나 모스크와 후루가다 수산시장!

| 일상
  • file
구쌤 2019-07-22 32
786

이집트여행기 #37. 이집트 돌고래야 안녕? 후루가다 돌고래 투어

| 일상 1
  • file
구쌤 2019-07-18 47
785

분위기와 맛을 모두 잡은 수작 파스타집. 서래마을 도우룸.

| 일상
  • file
구쌤 2019-07-18 28
784

이집트여행기 #36. 룩소르 힐튼에서 수영하기 & 후루가다로 이동(고버스)

| 일상
  • file
구쌤 2019-07-17 51
783

이집트여행기 #35. 드디어 좋은 숙소에 왔습니다. 감격의 룩소르 힐튼 입성(Luxor hilton)

| 일상
  • file
구쌤 2019-07-16 19
782

이집트여행기 #34. 펠루카까지만 좋았는데...(펠루카 & 바나나 아일랜드 후기)

| 일상 1
  • file
구쌤 2019-07-16 25
781

이집트여행기 #33. 이 좋은 전망, 믿으시겠습니까? 룩소르 맥도날드.

| 일상
  • file
구쌤 2019-07-16 26
780

이집트여행기 #32. 룩소르에 왔다면 한 번은 들러야 할 식당. 소프라(Sofra)

| 일상
  • file
구쌤 2019-07-15 40
779

어반자카파 - 그냥 조금 기타 코드

| 일상
  • file
구쌤 2019-07-15 11
778

광명 밤일마을 진두강 민물장어에서 몸보신 제대로!

| 일상
  • file
구쌤 2019-07-14 96
777

마포구청 해물찜/아귀찜 맛집 군산찜!

| 일상
  • file
구쌤 2019-07-14 82
776

이집트여행기 #31. 몇 천년전에 지어진 사원의 벽에 헬리콥터가?? 덴데라 & 아비도스 신전 방문기(Dendera & Abydos Temple)

| 일상
  • file
구쌤 2019-07-12 26
775

이집트여행기 #30. 감히 룩소르 게스트하우스의 성지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밥 말리 피스 호스텔 살펴보기(Bob Marley Peace Hostel)

| 일상
  • file
구쌤 2019-07-10 44
774

이집트여행기 #29. 이집트 고대 상형문자로 내 이름을 새겨보자! 샘하우스 팔찌 만들기! (Sam house)

| 일상
  • file
구쌤 2019-07-10 48
773

이집트여행기 #28. 이집트 동안 투어(카르나크 신전, 룩소르 신전)

| 일상
  • file
구쌤 2019-07-09 24
772

이집트여행기 #27. 이집트 서안 투어(멤논 거상, 하부 신전, 하트셉수트 장제전, 왕가의 계곡)

| 일상 3
  • file
구쌤 2019-07-09 45
771

이집트여행기 #26. 에스나의 크눔 사원 구경 & 룩소르 도착! (Khnum temple in Esna)

| 일상
  • file
구쌤 2019-07-07 25
770

맛과 양을 모두 잡은 가성비 중국집! 금천 동흥관

| 일상 4
  • file
구쌤 2019-07-07 20
769

이집트여행기 #25. 아스완-룩소르 크루즈 후기 & 파나마 운하의 원리

| 일상
  • file
구쌤 2019-07-06 25
768

이집트여행기 #24. 크루즈 이동중~ 콤옴보 신전에 들리다.(Temple of Kom Ombo)

| 일상 2
  • file
구쌤 2019-07-04 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