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구티스쿨쩜넷

열정교사 구쌤의 학교이야기

구쌤이 쌤이 되기도 전인 2004년. 까까머리 중3때부터 써오던 일기를 모아온 것입니다.

2012년 7월 20일부터는 이관 작업을 하여 교단 일기 외에 구쌤이 사는 모습을 담고 있습니다.

닉네임이 달라도 '구서준', '그시간이후' 모두 구쌤 맞습니다.

기존 디자인이 검은색 어두침침한 디자인이었고, 그에 맞춰서 색깔을 넣었기 때문에

과거의 글들은 가독성이 떨어질 수도 있습니다.

확인해보니, 데이터 이관 작업을 하면서 짤려나간 글들도 있습니다.

과거의 글들은 그냥 구쌤이 어떤 삶을 살았고, 그때 어떤 생각을 했는 지만 참고해주시고..^^

2012년 7월 이후로는 구쌤이 살아가는 모습을 봐주시면 되겠습니다 ^^

KakaoTalk_20190509_190102269.jpg

 

 

식사를 한 뒤에 멤피스 박물관으로 향합니다.

 

멤피스는 지금은 작은 도시지만, 옛날 지금트 고왕국 시대에서는 크게 흥했던 도시였습니다.

 

고왕국 시대는 기원전 32~22세기니, 지금 기준으로 거진 반만년 이전의 도시인거죠.

 

제가 가본 멤피스 박물관은 지금은 아주 작은 부지에 유물도 별로 없지만,

 

예전에는 신전터로 쓰인 곳이라고 합니다.

 

이 곳에는 볼 게 없음에도 꼭 가봐야할 이유가 있습니다!

 

기원전 13세기~12세기 경에 살았으며, 이집트 역사상 가장 위대했던 왕 람세스2세의 대형 거상이 멤피스 박물관에 있기 때문이죠.

 

람세스는 어려운 여건에도 강력한 왕권을 확립하였고, 그 왕권을 바탕으로 주변 국들을 정복 & 교섭하면서 이집트에 평화를 가져다 주었습니다.

 

또한, 엄청난 토목공사를 한 것으로 유명하죠. 이집트 전역에 구석구석 자신의 흔적을 남겨놓아 발견했다 하면 람세스와 관련이 있을 정도라니.. 말 다했죠?

 

DSC04452.JPG

 

입장료 안내입니다. 이집트 현지인은 저렴한데..관광객들한테는 비싸게 받네요.

 

52337630_153887358964592_3337270974453474658_n.jpg

 

참고로 이집트 숫자입니다. 여행을 하면서 이집트 숫자로 적혀져 있는 경우가 많으니 핸드폰에 저장했다가 비교하든가

 

아니면 외워두는 것도 좋습니다.

 

이집트 숫자를 모르고 가면 가끔 장사하는 사람들이 사기를 치는 경우가 있어서요..^^

 

어쨌든, 입장료가 외국인 80파운드, 이집트인은 10파운드라니 무려 8배의 가격차이가 나네요.

 

학생들은 반값이니 이집트를 갈 때는 국제 학생증을 꼭 발급받아서 가면 좋겠네요..^^

 

DSC04453.JPG

 

박물관 부지는 과거 신전 터 답게 여러 유물들이 많습니다.

 

조금 들어가면 웅장한 람세스 2세의 동상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DSC04454.JPG

 

파손되어 상반신과 종아리정도까지의 다리만 있는데도

 

저정도 크기입니다. 너무 크기때문에 전신을 다 보려면 2층에서 봐야합니다.

 

저것만 80톤이라고 하니..어마어마하지요?

 

DSC04455.JPG

 

이 큰 돌을 대체 어디서 구해서, 저렇게 조각을 해냈을 지 정말 신기하기만 합니다.

 

시킨놈도 대단하고(람세스2) 한 놈도 대단혀...~~

 

DSC04459.JPG

 

이렇게 크지만 원근감을 이용해여 재밌는 사진을 찍어볼 수 있습니다..^^

 

DSC04460.JPG

 

전신을 다 찍으려면 꽤 기다렸다가 사진을 찍어야 하지요.

 

DSC04461.JPG

 

DSC04461-1.jpg

 

DSC04462.JPG

 

DSC04464.JPG

 

들어갈때는 보이지 않았던 스핑크스들이 나올때는 보입니다. 사진을 찍어봅시다.

 

DSC04465.JPG

 

이집트를 다니면서 신기한 점은

 

그냥 대충 돌아다니면서 보이는 이런 것들이 현대에 만든게 아니라 몇천년전에 만든 것이라는 점입니다.

 

이렇게 허접하게 보관 & 전시하고 있는데도 다 몇천년전에 만들어진 진품...국보급..ㅋㅋ 

 

참 재밌습니다.

 

DSC04466.JPG

 

날이 꽤 더웠는데 모마가 망고주스를 하나씩 사줬습니다.

 

비닐에 주스를 넣어주면 빨대로 먹는 형식입니다. 환경에는 어떨지 모르겠는데 확실히 컵보다는 부피가 줄겠네요...^^

 

원래 여행 계획에 포함되어있는 건지, 아니면 모마가 사준건지는 모르겠지만

 

아주 달콤하고 또 시원했습니다. 진짜 망고를 사용해서 그런지 매우 진한 맛이 납니다.

첨부
구쌤

안녕하세요..^^*

아이들과 항상 행복하고 싶은 초보교사 구쌤입니다 ..!

3 댓글

영섭

2019-05-15 15:36:41

이햐 저 거대 석상이 부서진 저 상태도 길이가 15미터라던데 역시 크다

포인트 팡팡!

2019-05-15 15:36:41

축하합니다. 운이 좋으시군요~~ 영섭님은 50포인트에 당첨되셨습니다. 유후~

온이

2019-05-25 09:56:46

주스가 비닐에 ?? 전혀 볼 수 없는 형식이다 .. ㅋㅋㅋ

댓글 쓰기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목록

Page 4 / 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47

이집트여행기 #11. 람세스 대왕의 위엄을 살펴보다(멤피스 박물관)

| 일상 3
  • file
구쌤 2019-05-14 32
746

이집트여행기 #10. 모마투어 점심 궁금했죠? (Restaurant Pharous)

| 일상 5
  • file
구쌤 2019-05-13 60
745

이집트여행기 #9. 세계 최초의 피라미드를 보다. (조세르 피라미드 in 사카라)

| 일상 10
  • file
구쌤 2019-05-09 65
744

암뽕순대. 들어보셨나요? 현지인이 찾는 맛집. 광주 돈지메마을 돼지국밥.

| 일상 1
  • file
구쌤 2019-05-09 67
743

광주에도 시금치 피자 맛집이 있습니다. 카페 바리에.

| 일상
  • file
구쌤 2019-05-09 34
742

독특한 사진기법으로 찍은 특별한 습판사진! 그러나, 등대사진관 실패후기

| 일상
  • file
구쌤 2019-05-06 36
741

이집트여행기 #8. 모마 투어 소개 및 픽업 장소

| 일상
  • file
구쌤 2019-05-02 232
740

청와대 옆 소개팅 어떠세요? 분위기 좋은 생면 파스타집 디미.

| 일상
  • file
구쌤 2019-05-01 29
739

이집트여행기 #7. 무난 했던 첫 이집트 음식 경험! (Kazaz)

| 일상 1
  • file
구쌤 2019-04-23 96
738

이집트여행기 #6. 이집트 카이로 박물관 소개와 가이드 이용 Tip

| 일기 2
  • file
구쌤 2019-04-22 77
737

9와 숫자들 - 북극성 기타 코드 악보

| 일상 1
  • file
구쌤 2019-04-22 90
736

이베리코 삼겹살. 들어보셨나요? (강남 봉우 이층집 방문기)

| 일상 2
  • file
구쌤 2019-04-21 167
735

이집트여행기 #5. 이집트에서 더더욱 우버를 이용해야할 이유(우버 요금 검토 제도)

| 일상
  • file
구쌤 2019-04-16 73
734

성심당보다는 스모프지! 대전 중앙시장 스모프 치킨.

| 일상 2
  • file
구쌤 2019-04-16 77
733

3월 기타동호회 발표

| 일상 13
  • file
구쌤 2019-04-04 42
732

미녀와 야수 OST 우리말 더빙 기타 코드

| 일상 1
  • file
구쌤 2019-04-04 106
731

이집트여행기 #4. 이집트 비자 발급 방법 및 카이로 공항 유심사기

| 일상 1
  • file
구쌤 2019-04-02 124
730

이집트여행기 #3. 베이징공항 BGS 라운지 후기

| 일상 2
  • file
구쌤 2019-03-28 127
729

이집트여행기 #2. 장기간 여행시 공항에서 겨울옷을 처리하는 두 가지 방법. 보관과 택배.

| 일상
  • file
구쌤 2019-03-24 60
728

이집트여행기 #1. 이집트에 대한 간단한 소개 및 여행코스 공유

| 일상 19
  • file
구쌤 2019-03-17 149